pc방 전용선 속도체크
pc방에서 실명확인하기
검색
추천 카테고리
아이카페 모바일 사이트
열 린 공 간 pc방프로그램,피씨방매매,피시방창업,pc방알바,피시방인테리어 HOME > 회원 광장 > 열린공간
"누구든지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본 게시판에 게시할 수 없습니다. 이를 위반할 경우 게시자 동의없이 광고성 정보가 삭제됨은 물론,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음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게시일 2007년 10월 10일]"


돋보기 설치한 노하드 업체 관계자 대거 입건 충격
 스페이스  twitter로 글 보내기 Me2Day로 글 보내기 facebook으로 글 보내기 요즘으로 글 보내기 | 2016·11·15 19:02 | HIT : 28,134 | 추천 : 0 |
sitelink : http://www.ilovepcbang.com/?mod=news&act=articleView&idxno=52258&sc_code=1450847034&page=&total=
[스크랩하기]  

한게임 등 고포류 게임에 돋보기 프로그램을 설치하는 일당들의 규모가 점점 커지고 수법도 대담해지고 있으며, 이들 중에는 노하드솔루션 관련 업체가 연루되어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최근 PC방 PC에 고스톱·포커류 게임에서 상대방 패를 들여다볼 수 있는 일명 ‘돋보기’ 프로그램을 설치한 일당들이 잇따라 경찰에 검거되고 있다. 또 이들 가운데 노하드솔루션과 관련된 설치·운영·관리 업체 관계자들이 대거 포함되어 있어 큰 파장이 예상된다.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전국 PC방 중 절반 이상에 해킹 프로그램을 유포해 온라인 도박으로 수십억 원의 부당 이득을 취한 프로그래머와 사기도박 행위자 등 65명을 붙잡았다고 밝혔다. 이들 중 총책 A씨(40)와 해킹 프로그램 총책 B씨(41) 등 18명은 구속됐고, 해당 프로그램을 이용해 사기도박을 한 47명은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014년 3월부터 2016년 9월까지 전국 5,200여 곳의 PC방에 ‘돋보기’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지금까지 40여억 원의 부당이득을 취한 혐의(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 위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붙잡힌 총책 A씨와 B씨는 서로 다른 조직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총책과 프로그램 개발자, 판매책, 도박 사무실 운영자 등으로 역할을 분담해 활동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범죄수익을 배분하는 조건으로 PC방 유지보수 업체의 임원이자 프로그래머인 C씨(39)와 공모해 전국 4,500여 곳의 PC방 PC에 해킹 프로그램인 일명 ‘칸타타’를 유포시켰고, B씨는 프로그램을 직접 개발하고 해킹한 유지보수 업체 관계자의 계정 등을 이용해 전국 700여 개 PC방 PC에 유사 프로그램인 ‘스텔스’를 유포했다.

이번에 경찰에 검거된 일당들은 사기도박 사무실 운영자들에게 해킹 프로그램을 판매했고, 프로그램 이용료 명목으로 매일 20만 원에서 100만 원 가량의 비용을 받았다. 특히 사기도박 사무실 운영자들은 서울, 인천, 전주, 목포 등에 별도의 사무실을 차려놓고 직원들을 고용한 뒤 해킹 프로그램이 설치된 PC방에서 게임에 접속한 PC방 고객들의 패를 훔쳐보며 사기도박을 벌여 왔다.

사기도박 사무실 운영자들은 상대방 패를 보며 얻은 게임머니를 환전상을 통해 현금화시켜 온 것으로 확인됐으며, 총책 A씨와 프로그래머 C씨는 3억 원, 또 다른 조직의 총책 B씨는 10억 원, 판매책 4명은 20억 원, 사기도박 운영자 등은 7억 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 일당은 대포폰을 사용하면서 수익금의 대부분을 현금으로 전달 받거나 대포 통장을 이용했고, 사무실을 2개월 단위로 옮기는 등의 수법으로 경찰의 추적을 피해왔다.

문제는 이들이 해킹 프로그램을 유포하는 방법으로 노하드 서버를 노렸다는 것이다. 정황상 노하드 서버를 설치·운영·관리하는 지방 총판이나 대리점 관계자들이 대거 연루된 것으로 보이며, PC방 업주들은 노하드 서버에 대한 운영·관리를 위임한 업체에서 범행을 저질렀기 때문에 ‘돋보기’ 프로그램에 속수무책일 수밖에 없었다.

경찰은 이와 관련해 아직도 수사 중에 있다며 조만간 PC방 단체와 전국 31개 노하드 관련 업체에 공문을 발송해 기존 노하드 서버에 대한 포맷 등을 권고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바른생활 아이카페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같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코멘트 부탁드립니다.

www.icafes.co.kr

       
- 이 게시판은 레벨 90 이상의 회원이 이용가능합니다
  회원가입 및 회원정보 변경 안내입니다. 스페이스 12·03·29 23017
  회원가입관련안내 운영진 09·07·30 13919
  저작권법 관련 핵심 Q&A 10가지 2 저작권법안내 09·07·23 10906
  PC방은 개발사의 영원한 봉일 뿐인가? 5 운영진 09·05·16 11291
  PC방 완전금연구역 강제지정 악법반대 3 운영진 09·05·01 14829
  물품매매 게시판 등록추가 사항 운영진 08·05·03 8617
  [ 안내 ] 광고성 글 게제금지 운영진 08·02·15 8901
31479   이대로만 가면 재벌될거 같네요. 1 밤새어줘 17·07·20 20636
31478   PC방 전기요금이 0원 될 가능성은? 스페이스 17·05·08 22747
31477   문화부 “상반기 중 PC방 칸막이 높이 규제 완화” 스페이스 17·04·05 23517
31476   “투자했다면 티를 내야” PC방 온라인 마케팅 효과↑ 스페이스 16·11·29 27543
  돋보기 설치한 노하드 업체 관계자 대거 입건 충격 스페이스 16·11·15 28134
31474   VR방, PC방과 법적으로 분리될까? 스페이스 16·11·07 28400
31473   업주 몰래 설치된 공유기, 결국 VPN 업체 소행 스페이스 16·11·02 28791
31472   엠비씨가 또 뻘짓을 했군요. 스피드2 16·10·25 28606
31471   강남이어 부산에 등장한 VR방 스페이스 16·10·18 28597
31470   [오버워치] ‘혐의없음’ 처분, 어떻게 나왔나? 스페이스 16·10·11 28670
31469   법 가지고 노는 청소년, 양벌 필요성 대두 스페이스 16·10·11 29083
31468   인터넷 과다 또는 비정상 트래픽 있는지 수시로 봐야합니다. 밤새어줘 16·10·06 28801
31467   <오버워치> 처분 결과 ‘지역 편차’ 중구난방 스페이스 16·10·06 29073
31466   한게임 뷰어 일당들 노하드 업체 돌며 현금으로 유혹 스페이스 16·09·13 29821
31465   <오버워치> 신고, 경찰도 PC방도 “피곤해” 스페이스 16·08·31 30123
31464   PC방은 ‘왜’ 온라인게임 후불제를 원하나? 스페이스 16·08·23 30084
31463   PC방 활용한 게임사 이스포츠 대회 봇물 스페이스 16·07·21 31342
31462   돈슨이 게토를 인수 했다니 통통 16·06·23 32128
31461   한국 피시방 다녀간 미국 연예인 밤새어줘 16·04·12 35148
1 [2][3][4][5][6][7][8][9][10]..[1211]

본 사이트는 PC방 운영자들의 커뮤니티입니다. 법규정을 위반하는 스팸메일,
불법게시물등록과 과대 허위광고로 인해 발생되는 모든 법적인 책임은 당사자에게 있습니다

아이카페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 무단수집거부광고 및 제휴문의사이트맵 | 메일문의
SSL certificates
PC방 커뮤니티 - 아이카페, icafe.kr@gmail.com, Fax:O50-4036-0676
Copyright ⓒ 2004 - 2019
iCafes.co.kr All Right Reserved.